본문 바로가기
EAT EAT ㅣ미식일기

라 쿠치나 ㅣ 남산뷰 이탈리안 레스토랑, 이태원/경리단길 라자냐 맛집

by 다정한 졍이일기 2020. 4. 9.

라쿠치나 ㅣ 이태원/경리단길 이탈리안 레스토랑

1990년부터 영업을 하고있는 오래된 이탈리안 레스토랑 - 라쿠치나

최현석셰프가 10여년 근무 한 곳이며, 경리단길 끝 그랜드하얏트 정문 앞에 있다.

남산뷰를 바라보며 식사 할 수 있는 로맨틱한 곳이기도 하다

 

코스도 있지만 단품으로 시켜봤다.

 

안심 카르파쵸

투플러스 한우안심으로 만든 안심 카르파치오
치즈 루꼴라 올리브오일의 밸런스가 좋아 식전에 먹기 좋은 카르파치오였다.

쉐어해서 먹기 좋게 두 접시로 나눠서 서빙 해 주셨다. 이런 서비스 넘 센스있다

 

홈메이드 라자냐 / 킹크랩살 로제스파게티

마치 배달 피자집에서 사이드로 시키는 라자냐같은 모습?

그렇지만 두껍지않은 밀가루 반죽으로 만든,이름같이 집에서 만든듯한 익숙한 맛의 토마토소스와 치즈 맛이라 좋았다. 아무리 익숙한 맛이라 해도 사실 집에서 이렇게 못 만들잖아여....^_ㅠ

 

30년의 전통만큼 클래식함으로 승부하는 집

 

댓글46